Skip to main content

보도자료

게시물 목록

백제 왕도 익산 왕궁리 유적, 청소년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 익산 왕궁리 유적 발굴현장 드론 영상 시연회(10.12.) -


- 초ㆍ중학생 대상 문화재 안내판 경연 대회 개최 (10.20.~11.17.) -



  문화재청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소장 배병선)는 미래의 문화유산 지킴이인 어린이ㆍ청소년들이 백제권 문화재를 보다 잘 알 수 있도록 첨단 기술을 활용한 드론 영상으로 선보이는 문화재 현장 시연회와 초ㆍ중등학생 눈높이에 맞는 ‘문화재 안내판 경연 대회’를 개최한다.

 

  12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익산 왕궁리 유적 발굴 현장에서 선보이는 드론 영상시연회는 학예연구사가 드론을 직접 조정해 익산 왕궁리 발굴 현장을 촬영해 생생한 영상을 무선으로 송출해주면 고글을 착용한 탐방객들이 실시간으로 지상에서 시청하면서 학예연구사의 설명을 듣는 행사이다. 훼손 우려때문에 접근이 제한되었던 발굴현장의 모습을 ‘드론 레이싱’ 응용기술을 이용해 실시간으로 볼 수 있다.
  * Drone racing: 무선 조종에 의한 무인비행기 및 고글 등 장비를 이용한 무선비행기 주행시합

 

  이번 행사는 자유학기제와 연계한 ‘현장에서 만나는 직업의 세계’(익산문화재단과 공동 주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중학생 80여 명이 참가하며, 삽과 호미 등을 활용한 현장조사와 카메라, 레벨기 등을 활용한 현장장비 체험, 토기와 기와 등 유물세척 체험, 유물복원 체험 등도 같이 해볼 수 있다.

 

  한편,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는 익산시청 왕궁리유적전시관과 협업하여 오는 20일부터 11월 17일까지 익산 왕궁리 유적전시관을 방문한 익산시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문화재 안내판 경연’ 대회도 개최한다. 기존의 문화재 안내판이 한문 투의 어려운 글로 되어 있는 점을 개선하기 위해 초ㆍ중등학생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눈높이에 맞는 ‘유소년용 안내판’(가칭)을 제작·보급하는 운동의 일환이다.

 

  대상이 되는 문화재 안내판은 익산 왕궁리 유적을 비롯한 익산과 부여, 공주 등 백제왕도의 핵심 유적지 안내판들이며, 20일부터 11월 17일까지 익산 왕궁리 유적 전시관을 방문한 초등학생 중 희망자 100명과 12일 익산 왕궁리 유적 발굴 현장 자유학기제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80명의 중학생들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더 자세한 사항은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누리집(http://www.bch.go.kr)을 참고하면 된다.

 

  문화재청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는 드론 레이싱을 이용한 현장 공개와 ‘문화재 안내판 경연 대회’를 통해 자라나는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우리 문화유산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긍심을 고취하는 계기를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출처표시)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노경준 사무관(☎041-830-5620), 정효원 주무관(☎041-830-5622)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전 글 세계유산 익산 미륵사지, 제17차 발굴조사 착수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16.09.19
다음 글 기와로 살펴보는 백제ㆍ신라의 대외교류 양상 국립부여문화재연구소 16.11.01
  • (33123)충남 부여군 규암면 충절로 2316번길 34(외리 459번지)|
  • 도로명 주소안내|
  • 대표전화 041-830-5600|
  • 팩스 041-830-5629

Copyright 2013 Buyeo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All rights reserved.

twitter facebook